신라

오사위키, 오늘만 사는 위키

삼국시대의 세 국가들 중 유일하게 살아남아 통일을 이룬 국가.

호국불교화랑의 빠와에 힘입어 최종적인 승리를 거두고 발해와는 함께 남북국시대를 열기도 했다.

살아남기 위해 수단을 가리지 않았다는 점에 있어서는 많은 비판을 받기도 한다. 특히 중국과 손을 잡고 백제고구려를 조진 점에서 더더욱 그렇다.

자국의 발전을 목표로 한다는 시각에서야 신라의 행동을 이해할 순 있지만, 같은 민족의 통수를 거하게 치고도 잃은게 너무 많다는 것.

발해와는 경쟁적인 관계를 유지했다. 특히 중국에게 잘 보이려고 했던 문화, 경제적인 면에서의 경쟁이 치열했다. 서로 상좌를 차지하기 위한 외교 전쟁을 벌였다고.